이파니, 지상파 ‘뮤직뱅크’로 가수 데뷔

[TV/영화/연예]



플레이모델 출신 이파니가 12월19일 KBS '뮤직뱅크'를 통해 가수 데뷔 신고식을 치룬다.

그동안 케이블 TV를 통해 활동을 해온 이파니는 이날 지상파 방송에서 처음으로 데뷔곡 'play boy'를 선보인다. 섹시안무로 무대에 오르는 이파니는 목관절 댄스로 가요팬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뮤직뱅크를 통해 최초로 목관절 댄스를 선보이는 이파니의 이번 섹시안무는 월드스타 비의 1집 안무를 책임졌던 이창훈 씨가 맡아주는 등 국내 최고의 전문스텝들이 이파니의 데뷔를 위해 조력을 아끼지 않았다.

'play boy'는 이별 후 좌절하지 않고 당당히 일어선 한 여자가 사랑을 쉽게 생각하는 play boy들에게 던지는 경고의 메 시지를 담고 있다. 진군과 최기석의 공동작곡으로 어쿠스틱과 일렉트로닉사운드가 조화를 이룬 하우스 비트의 신나는 댄스 음악이다.

특히 그룹 코요테의 '빽가'가 랩을 피처링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모았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