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잔디 구혜선 스타일 화제

[TV/영화/연예]

KBS 드라마 '꽃보다 남자'의 신드롬이 심상치 않다. 주인공 구준표 역을 맡은 이민호를 비롯한 F4는 물론이고 악역의 조연급 신인 연기자들도 드라마의 인기와 함께 주목받고 있다. 주인공들의 극중 스타일은 바로 유행이 될 정도로 패션계에도 막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금잔디 스타일은 다소 과장된 듯한 행동과 말 그리고 코믹 만화 캐릭터와도 같은 의상이 특징이다. 특히 금잔디 스타일은 금잔디가 가진 소탈함에 구준표가 부여한 귀족만이 풍길 수 있는 남다름이 더해져 고급스럽고 자연스러운 멋을 자아낸다.



특히 극중 금잔디처럼 오버 사이즈 케이프와 방울 달린 손뜨개 모자 그리고 어그부츠로 코디한 스타일은 방금 만화속에서 튀어 나온 듯 코믹하면서도 지극히 여성스럽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