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아이비가 연기자로 컴백한다.

[TV/영화/연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이비



전 남자친구와의 불미스런 일로 일체의 활동을 중단했던 아이비는 4부작 한ㆍ일 합작드라마 '도쿄, 여우비'에 출연해 연기자의 모습으로 컴백 할 예정이다.

이미 지난해 4월 촬영을 끝낸 이 드라마는 올해 안으로 지상파를 통해 방영될 것으로 점처지고 있는 상황이다. 드라마 제작사 측은 지난해부터 이 드라마의 편성을 두고 방송사 측과 협의를 해왔다고 밝혔다.

아이비는 '도쿄, 여우비'에서 가수를 지망하는 일본인 유학생 역할을 맡아 열연을 펼쳤으며 관계자에 따르면 아이비의 영화 출연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아이비는 데뷔 이후 꾸준히 영화계에서 출연요청을 받아왔고, '유혹의 소나타'와 '큐피도' 등으로 절정의 인기를 구가할 때에는 아이비를 주인공으로 내세운 시나리오를 서너편 받았다. 지난가을 전 남자친구와 좋지 않은 일을 겪었을 때에도 영화계의 러브콜은 끊이지 않았다.

애초 아이비는 2집 활동을 끝낸 후 연기자로 변신할 계획이었다고도 한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