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임경진 아나운서 '스포츠 뉴스' 음주방송사고 파문

[뉴스/경제/스포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임경진 아나운서


지난 1월 31일 술에 취한 채 뉴스를 진행해 시청자들의 질타를 받고 있는 임경진 MBC 아나운서가 2월 1일부터 그동안 고정 진행을 맡아온 평일 MBC '스포츠뉴스'에 앵커직에서 하차한다.

MBC의 고위 관계자들은 "오늘(1일) 오전 8시까지 임경진 아나운서에 이번 사안에 대한 경위서를 써 오도록 했다"며 "이 경위서를 충분히 검토한 뒤 임 아나운서에 대한 추후 조치를 최종 결정할 것이며 술을 마신 뒤 뉴스를 진행한 사실이 이미 확인된 만큼 현재로선 임 아나운서를 '스포츠뉴스' 앵커직에서 물러나게 할 가능성이 무척 크며 인사위원회에서도 이번 사안이 다뤄질 것"이이라고 밝혀 음주 뉴스 진행 파문 하루 만에 임 아나운서가 '스포츠뉴스'를 떠날 수 있음을 강력히 시사했다.

임경진 아나운서는 지난 1월31일 오후 9시50분 방송된 MBC '스포츠뉴스'를 진행하던 도중 과장된 목소리 톤으로 멘트를 제대로 하지 못했다. 더욱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 소속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포츠머스와의 경기 소식을 전하는 과정에서는 "승리를 누르는데요"라며 문맥에 전혀 맞지 않는 말을 하기도 했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