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출신 배우 진희경 9월에 결혼 예정

[TV/영화/연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희경(40)은 오는 9월 대기업의 대표와 결혼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진희경은 영화 '은행나무 침대' '처녀들의 저녁 식사' 등에 출연했고 2006년 MBC TV 드라마 '주몽'에서 부여의 신녀 여미을 역을 맡아 연기해 큰 인기를 얻었다.

진희경은 2006년 MBC TV 드라마 '주몽' 이후 숨을 고르면서 결혼 준비를 동시에 차기작품을 준비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에 결혼 발표를 하려 했다가 미루어 온 것으로 알려진 진희경 측은 2월 15일 결혼 발표 기자회견을 할 예정이라고 한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