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트로 스타일 바꾸기

[일상/생활/상식]


실버와 골드의 와이드한 벨트 조금은 투박한 느낌의 소재라 아웃터와 함께 연출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벨트가 없는 H라인의 그레이 코트와 골드 컬러의 벨트는 컬러의 보색만으로 포인트가

 되어 준다.
동색계열의 실버와이드 벨트는 무난한 스타일을 만들어 주지만 키가 커보이는 효과를

얻어 낼 수 있고 소재의 화려함으로 쉬크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풍성한 스타일의 니트 아웃터는 편안함을 주지만 다소 뚱뚱해 보일 수 있으므로 동색계

열의 실버 와이드 벨트를 다시 한 번 활용해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같은 벨트 이지만 어떤 의상과 함께 연출하느냐에 따라서도 그 벨트의 매력은 매우 달

라진다.
금사가 들어간 밴드 스타일의 벨트는 앞면만 사용하게 되었지만 조금만 센스를 발휘해

앞뒷면을 활용할 수 있다는 사실. 밴드스타일은 외투 보다는 소재가 얇은 셔츠와 블라

우스와 함께 연출해주는 것이 좋다.

 

같은 옷 맞아? 누구나 갖고 있는 블랙 원피스, 청순한 스타일의 베이지 원피스 이러한

스타일이야 말로 벨트 하나만 해준 다면 전혀 다른 느낌의 연출이 가능하다.
지난해도 달랑 원피스만 올해도 똑같이 원피스만 그대로 식상함 때문에 입을 옷이 없어

 라고 외칠 수 있다.
그러나 벨트 하나의 연출로 또 다른 지출 없이 새로운 의상으로 다시 태어난다.
청순한 스타일의 베이지 원피스는 매시 화이트벨트로 편안하고 자유스러운 느낌의 스

타일로 블랙원피스는 와이드 골반벨트로 진과 재킷과도 연출이 가능해졌다.

 
 

여성스러움이 물씬 느껴지는 코르사주

벨트는 쉬폰 롱스커트처럼 페미닌한 스

타일에만 연출이 가능한건 아니다.
조금 시야를 넓혀 캐주얼한 진 스타일과

도 멋스러운 포인트가 될 수 있다는 사실

을 잊지 말도록
더욱 멋스러운 연출을 위해선 여성스러

운 디테일이 느껴지는 아이템을 선택하

는 것이 안정적인 코디네이션 방법이다.

 

있다? 없다? 벨트를 착용하고 하지 않음에 있어 그 스타일은 매우 달라진다.
조금은 심심해 보이는 스타일도 심플한 벨트 하나면 간단한 스타일링이 가능하지만 벨

트만 바꿔주는 것 보다는 벨트와 매칭이 좋은 아이템을 잘 선택하는 것도 잊어서는 안

된다.
심플한 그레이 원피스를 블랙스커트와 레이어드하고 블랙벨트로 포인트를 주면 전혀

다른 커리어우먼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고 블랙사파리와 자유스러운 스타일을 만들었

던 나염 티셔츠도 화이트 재킷과 블랙 벨트의 변화로 전혀 다른 스타일을 만들어냈다.

 
 

벨트가 세트로 되어 있는

 의상의 경우 꼭 그 벨트

만 해야 하는 법은 없다.
정해진 코디네이션, 디자

인만을 고집하는 것은 매

우 도태된 패션 감각이다.
기존의 있던 벨트를 과감

히 빼 버리고 전혀 다른 느

낌의 벨트로 포인트를 준

다면 저렴한 가격으로 또

하나의 의상을 구매한 것

 같은 행복을 느낄 수 있다.

 

브라운 매시 벨트는 진과 너무 잘 어울리는 아이템.
그 외에도 마 소재처럼 자연을 닮은 소재와 함께 해주면 더욱 그 벨트의 멋스러움을 보

여줄 수 있다.
너무 와이드한 벨트는 다소 부담스러울 수 있지만 뒤만 넓은 와이드 벨트 같은 경우는

 부담을 줄이고 뒷모습의 감각을 놓치지 않고 보여줄 수 있다는 사실 앞과 뒤를 모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는 실용성도 있다.
블링한 실버 스팽글 티셔츠와 골드 밴드가 포인트가 되는 벨트는 골드와 실버의 대비

되는 컬러감이 있지만 퓨쳐리즘을 컨셉으로 포인트 주기에 적당하다.

 

Tip.

와이드 벨트를 하고 싶지만 허리가 굵어 용기가 나지 않을 때 이너에 와이드벨트를 코

디해주고 어두운 컬러의 아우터를 오픈해 입어 주면 와이드 벨트를 포인트로 살려 주

며 체형까지 감싸줄 수 있다.

'일상/생활/상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구마 다이어트  (0) 2007.07.21
체질에 따라 다른 다이어트 방법  (0) 2007.07.20
벨트로 스타일 바꾸기  (0) 2007.07.17
영어회화 재미있는 표현 202  (0) 2007.07.17
똑소리 나는 소비  (0) 2007.07.16
한국의 환상적인 풍경  (0) 2007.07.16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