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낮엔 요조숙녀이고 밤엔 요부가 되는 여자가 좋다.

[TV/영화/연예]

사용자 삽입 이미지

2월 15일 방송된 MBC '놀러와'에 출연한 박수홍은 "최근 이상형이 바뀌었다. 현모양처가 좋다"고 말했지만 박수홍이 말하는 '현모양처'는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현모양처'와 달랐다.

박수홍은 자신이 말하는 '현모양처'에 대해 "요즘 현모양처의 의미는 예전 어른들이 말씀하시는 현명한 아내가 아닌 낮에는 요조숙녀, 밤에는 요부가 되는 여자를 말한다"고 강조하며 말해 출연진을 놀라게 만들었다.

평소 젠틀한 이미지의 박수홍의 충격고백은 여기서 그치지 않고 여자친구 앞에서는 저돌적으로 스킨십을 한다고 고백하며 "사람들이 내 이미지 때문에 여자친구와 키스할때도 허락을 받을것이라고 생각하지만 여자친구 앞에서는 터프하다"고 전해 출연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노총각 박수홍은 이어서 "외로울때면 내 엉덩이를 만진다" 등의 발언으로 출연진을 연달아 폭소케했다. 한편, 이날 함께 출연한 차태현은 독특한 술버릇을 공개하기도 했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