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 검색 사이트에서 범행 방법 배운 중학생 절도(특수절도)범 불구속 입건

[뉴스/경제/스포츠]

인터넷 사이트에서 출입문을 깨고 들어가는 방법을 배워 범행에 옮긴 중학생 2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2월 18일 문구점 출입문의 유리를 깨고 들어가 금품을 훔친 혐의로 유모(15) 군 등 광주 모 중학교 3학년 학생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유 군 등은 지난달 2월 16일 새벽 광주시 북구 오치동의 문구점에 출입문 유리를 깨고 들어가 15만 원 상당의 금품을 훔치는 등 2차례에 걸쳐 같은 수법으로 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 결과 이들은 유리로 된 출입문에 테이프를 붙이고 망치로 깨 조그맣게 구멍을 만든 뒤 손을 집어넣어 잠금 장치를 풀고 문구점에 침입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조사에서 이들은 "인터넷 지식 검색 사이트에서 출입문을 깨고 들어가는 방법을 배워 그대로 따라했다"고 진술했다.


2008/02/18 - [뉴스경제] - 중학생들의 알몸 졸업식 뒷풀이
2008/01/22 - [연예오락] - 신인가수 JOO 담배피던 과거 사진 공개돼 파문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