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지애 대타진행

[TV/영화/연예]

사용자 삽입 이미지

2월 24일 MBC '환상의 짝꿍'에 MC 박신혜의 휴가로 인해 생긴 빈자리에 문지애 아나운서가 대타로 나섰다.

문지애 아나운서는 박신혜의 2주간의 휴가로 2월 24일 방송분과 3월 2일 방송분에 오상진과 호흡을 맞춰 진행한다.

문지애 아나운서는 오상진 아나운서와 김제동과 함께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손색없이 진행했다.

'환상의 짝꿍'의 유호철 PD는 한 언론사와의 전화 통화에서 "문지애 아나운서는 2주 대타 MC 역할을 훌륭하게 소화해줬다. 특히 오상진 아나운서와 호흡이 잘 맞아 녹화 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었다"고 밝혔다.

네티즌들은 "귀엽게 생각하던 문지애 아나운서가 나와서 좋더라", "어린이 프로그램에도 잘 어울린다", "다음주에는 더욱 분발하기 바란다"라며 문지애 아나운서의 진행솜씨를 호평했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