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말리는 결혼'의 김혜나 발등 부상

[TV/영화/연예]

김혜나

김혜나


영화 <우리 사랑 이대로>에 출연해 천방지축 여대생 정윤역을 연기했던 배우 김혜나가 최근 출연중인 시트콤 촬영장에서 부상을 입었다고 한다.

KBS일일시트콤 '못말리는 결혼'의 천방지축 노처녀 해주 역으로 출연중인 김혜나가 발등에 금이 가는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지난 3월 4일 용산경찰서 부근에서 '못말리는 결혼' 야외촬영을 진행하던 김혜나는 촬영 순서를 기다리며 대기하다가 촬영 현장으로 이동 중에 발을 접질리면서 발등을 다쳤다고 한다.

처음엔 발을 삐었다고 생각하고 촬영을 진행했던 김혜나는 이튿날 심한 통증과 계속 부어 오르는 발 때문에 병원을 찾았다가 발등에 금이 갔다는 진단을 받았다.

김혜나의 소속사는 "병원에서는 안정을 취하고 약물 치료를 하면서 추이를 본 후 발에 깁스를 할지 결정하자며 당분간 쉴 것을 권유했지만 김혜나는 현재 잡혀있는 촬영 일정을 계속 소화하고 있는 상태"라고 전했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