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경, 드라마 제작발표회서 '아들 뇌수종 앓고 있다.'

[TV/영화/연예]

11월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MBC 경영센터에서 열린 MBC 새 아침드라마 '하얀 거짓말'(극본 조은정, 연출 배한천·이민수) 제작발표회에 참여한 신은경이 "이번 드라마에서 모성애를 많이 드러내는 역할을 맡았다.

실제로 현재 네 살 된 아이가 있는데 생후 10개월 때 뇌수종을 판정받았다"고 얘기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신은경은 "감정의 기복이 많고 짧은 시간에 많은 것을 보여줘야 하는 아침드라마를 하는 데 자신감이 없었다"며 "하지만 여러분이 아시는 것처럼 내가 맡은 역에 설득력을 갖게 할 수 있을 만큼 인생의 깊이를 알게된 것 같다"고 자신이 겪은 이혼과 남편에 대한 고소, 자녀의 투병 등에 대해 간접적으로 얘기했다.

신은경 외에도 김태현, 김유석, 김해숙, 임지은 등이 출연하는 MBC 일일 아침드라마 '하얀 거짓말'은 내달 1일 오전 첫 전파를 탄다.



뇌수종 [腦水腫, hydrocephalus]

뇌의 외측에 괴는 것을 뇌외수종(腦外水腫), 뇌실(腦室) 안에 괴는 것을 뇌내수종(腦內水腫)이라고 하는데, 보통은 뇌내수종을 말한다. 원인은 수액의 분비과다 또는 그 유출로(流出路)가 차단되어 생기는데, 선천의 기형이 대부분이고, 후천적으로 생긴 것은 뇌염 ·수막염(髓膜炎) 등에서 오는 경우가 많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