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키스퍼포먼스

[TV/영화/연예]



슈퍼주니어의 김희철이 팬들 사이에서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는 키스 퍼포먼스에 대해 태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앞서 김희철은 지난달 열렸던 한 콘서트 도중 키스 퍼포먼스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이정현의 노래 '미쳐'를 록버전으로 부르던 도중 기타를 연주하던 성민, 트랙스의 김정모와 키스를 했던 것. 이러한 퍼포먼스는 노래 가사에 맞게 팬 서비스 차원에서 이뤄졌다는 설명이다.

하지만 익숙하지 않은 퍼포먼스에 우려의 목소리도 적지 않았다. 팬 서비스 차원의 퍼포먼스라고 하더라도 관객들 대부분이 미성년 학생이었다는 점에서 수위가 높았다는 것이다. 국내 정서에 맞지 않는다는 의견도 있었다.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