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병규, 이번엔 사기혐의 피소

[TV/영화/연예]



인터넷 도박으로 물의를 일으킨 방송인 강병규 (39)씨가 수억원의 돈을 갚지 않았다는 이유로 고소당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3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작년 12월 이모(43)씨는 "평소 알고 지내던 강 씨가 8월에 `사업운영자금으로 쓰겠다'며 3억원을 빌려간 뒤 변제기일이 훨씬 지난 지금까지 갚지 않고 있다"며 강 씨를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

경찰은 "작년 12월 소장이 접수돼 기초조사를 벌인 뒤 이달 4일 강 씨를 불러 사실 관계를 확인했다"며 "혐의점이 있는지를 계속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 씨는 경찰에서 돈을 갚지 못한 이유에 대해 "현재 형편이 어려워 갚지 못하는 것뿐"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TV/영화/연예'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배인순  (0) 2009.02.13
소리, 입술이 정말  (0) 2009.02.13
강병규, 이번엔 사기혐의 피소  (0) 2009.02.13
원더걸스 '서울가요대상' 대상  (0) 2009.02.13
13일의금요일, 3월13일 금요일 개봉  (0) 2009.02.13
마이클잭슨, 슈퍼박테리아 감염  (0) 2009.02.13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