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관희, '섹스 스캔들' 증언

[TV/영화/연예]

섹스스캔들로 중화권 전역을 충격에 빠뜨렸던 진관희(에디슨 찬, 29)가 2월23일 캐나다에서 열린 홍콩 법원의 심리에서 "사진 유출은 내게도 엄청나게 큰 충격이었다"고 말했다.

AP통신에 따르면, 진관희 지난 23일 캐나다 밴쿠버에서 열린 홍콩 법원 심리에 출두해 "인터넷에 게재된 누드 사진을 보고 나도 충격을 받았다."고 진술했다.

이날 진관희는 "당시 인터넷에 유출된 사진들은 내가 찍은 것이 맞지만, 엄연히 개인용이었다. 나 외에 어떤 사람에게도 보일 의도는 없었다"고 고의성이 아님을 시인했다.

하지만, 사건의 당사자들과의 관계에 대해서는 일부 시인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어 그는 "나는 프라이버시를 즐기고 프라이버시가 필요한 사람이다"고 언급하며, 당시 사진유출은 나에게 가장 큰 충격이었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2008/11/01 - [연예오락] - 홍콩 '음란물 누출'의 주역 진관희 잡지 표지에 등장
2008/03/10 - [뉴스경제] - 홍콩언론 장백지 아들, 사정봉의 친자가 아닐 가능성 크다
2008/03/03 - [연예오락] - 진관희 스캔들의 소아헌, 누드 사진에 1억 대만 달러 걸겠다
2008/03/01 - [연예오락] - 사정봉은 진관희에게 멱살잡이, 장백지와 종흔동은 손해배상 청구
2008/02/21 - [연예오락] - 중국 범죄조직 삼합회, 진관희 손목 하나에 8,500만원 현상금
2008/02/14 - [연예오락] - 진관희와의 섹스 스캔들로 파문 일으킨 종흔동, '혼전 성관계 반대' 강의 했었다.
2008/02/12 - [연예오락] - 진관희 섹스스캔들 日 여배우 스즈키안에게 이어질 가능성
2008/02/11 - [연예오락] - 진관희(에디슨 찬)와 여배우들의 누드 파문이 파혼, 이혼등으로 확산
2008/02/05 - [연예오락] - 장백지 누드사진 유출한 범인은 노트북 수리점 직원
2008/02/04 - [연예오락] - 홍콩의 여배우 누드사진 유출 사고에 세계의 이목 집중
2008/02/03 - [연예오락] - 장백지, 누드사진 유포 파문

'연예계 뒷담화'를 구독해보세요. RSS란?
Posted by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